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앤트맨과 와스프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2018년 06월 29일 금요일 제13면

앤트맨과 와스프
118분 / 액션 / 12세 이상 관람가

2018062901010010603.jpg
마블 10주년의 대미를 장식할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20번째 작품이자 2018년 세 번째 마블 라인업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가 오는 7월 6일 개봉한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시빌 워’ 사건 이후 히어로와 가장의 역할 사이에서 갈등하는 ‘앤트맨’과 새로운 파트너 ‘와스프’의 예측 불허 미션과 활약을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다.

 전편 ‘앤트맨’에서 앤트맨의 조력자로 등장한 호프 반 다인이 이번에는 와스프라는 이름의 히어로로서 앤트맨과 함께 본격적인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와스프는 앤트맨과 마찬가지로 신체 사이즈를 자유자재로 바꿀 수 있는 것은 물론 ‘말벌’의 능력처럼 슈트에 장착된 날개로 자유롭게 비행할 수 있다. 또 양손에 블래스터를 장착해 원거리 적을 공격할 수도 있으며, 사물까지 거대하게 확대시킬 수 있는 강력한 능력을 자랑한다.

 와스프는 이 같은 능력을 바탕으로 이제껏 본 적 없는 날렵하고 유려한 액션을 펼치며 앤트맨과 마블 최초의 액션 콤비로서 환상적인 파트너 호흡을 선보일 예정이다.

 독보적 능력을 갖춘 와스프는 마블의 대표 여성 히어로이자 ‘어벤져스:인피티니 워’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블랙 위도우와 스칼렛 위치, 오코예를 능가하는 강력한 여성 히어로로 벌써부터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와스프가 더 업그레이드된 사이즈 조절 능력으로 돌아온 앤트맨과 함께 영화 속에서 선보일 화끈한 팀플레이 액션에 전 세계 관객들의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영화는 마블 10주년을 빛나게 할 히든카드로서의 역할을 하는 것은 물론 앞으로의 새로운 10주년으로 무한 확장시킬 열쇠를 쥔 작품이다.

 ‘앤트맨’에 이어 배우 폴 러드, 에반젤린 릴 리가 극을 이끌어 가며 여기에 할리우드 최고의 명배우 마이클 더글라스와 미셸 파이퍼, 로렌스 피쉬번, 해나 존-케이먼 등 화려한 라인업을 완성했다.

 전편에 이어 페이튼 리드 감독이 다시 메가폰을 잡았다.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