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지친 농업인에 ‘행복버스’가 찾아갑니다

농협 남양주시부, 농식품부 등과 장수사진촬영·의료지원

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2018년 06월 29일 금요일 제9면
농협중앙회 남양주시지부와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는 28일 화도농협에서 ‘농업인 행복버스’를 실시했다.

이 사업은 의료 이용 접근성이 낮은 농업인 등 취약계층에게 의료 지원, 고령 농업인에겐 장수사진 촬영과 안경 검안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날은 상지대학교 한방부속병원에서 한방치료 분야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에 따른 개인별 맞춤 치료가 진행됐다. 여기에 침술과 약제 처방까지 더해져 농업인들에게 의료·복지 서비스를 충실히 제공했다고 호평받았다.

정규철 시지부장은 "농업인 행복버스 사업뿐만 아니라 농업인들에게 문화·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경기도 총 9개 지역에서 의료 지원 1천900명, 장수사진 1천 명, 안경 검안 600명, 문화공연 등 농업인 행복버스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