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왕시, ‘치매돌봄’ 사회정책 포럼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8년 07월 10일 화요일 제0면

의왕시는 치매인과 가족을 중심으로 돌봄 전달체계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체계를 마련키로 했다.

시는 10일 청소년수련관에서 사회복지종사자 및 시민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치매돌봄에 대한 의왕시 전달체계 활성화 방안’이라는 주제로 사회보장 정책포럼을 개최, 치매돌봄 복지정책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시 사회정책 플랫폼과 사랑채노인복지관, 아름채노인복지관의 공동 주최로 열린 이날 포럼은 김우정 경기도광역치매센터장의 ‘치매국가책임제도와 치매안심센터 운영’에 대한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김진주 경동대학교 간호학과 교수의 ‘지역사회 치매 돌봄의 문제’, 홍선미 한신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의 ‘한국형 커뮤니티케어의 방향과 과제’, 이주열 남서울대학교 보건행정학과 교수의‘치매안심센터 기능 활성화 방안’에 대한 발제가 진행됐다.

또 좌장인 남일성 성공회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의 주재로 진행된 지정토론에서는 김지윤 의왕시 치매안심센터팀장, 금유현 사랑채노인복지관장, 박승우 아름채노인복지관장이 참여해 열띤 토론이 이뤄졌다.

한편, 이번 행사를 주최한 의왕시 사회보장 플랫폼은 치매돌봄 정책에 대한 논의를 위해 최계동 부시장을 중심으로 사회복지 담당공무원,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등이 모여 만든 학술모임이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