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화군, 폭염대비 노인 보호대책 마련… 경로당 냉방비 지원 등 다채

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2018년 07월 12일 목요일 제4면
인천시 강화군은 폭염에 취약한 노인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지원하기 위해 9월 말까지 ‘폭염대비 노인 보호대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군은 응급상황을 대비한 비상연락망 및 사회안전망을 활용해 폭염피해 발생 시 신속한 보호체계를 가동하고, 홀몸노인의 안전 확인 및 보호 활동을 전개한다. 특히 지역 내 보호가 필요한 홀몸노인 630여 명을 대상으로 홀몸노인생활관리사 23명이 주 1회 가정을 방문하고, 주 2회 전화통화로 안부를 확인한다. 또한 경로당 232개소, 주민센터 및 보건소 등 10개소 총 242개소를 무더위 쉼터로 지정해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폭염주의보 혹은 폭염경보가 발령되면 일부 쉼터는 오후 9시까지 연장 운영하고, 경로당마다 월 20만 원의 냉방비를 지원한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