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평 개군면 청년들, 홀몸어르신 위해 폭염서 구슬땀 봉사

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2018년 07월 17일 화요일 제16면

양평군이 지역 내 민간단체와 연계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수해복구활동을 펼쳤다.

개군면 행복돌봄추진단이 지난 15일 민간방범기동순찰대 및 개군면 청년회와 함께 관내 홀몸노인 가정을 방문해 수해복구활동을 펼쳤다고 16일 밝혔다.

이 가정은 지난 장마로 주택 뒷편 야산에서 흘러내린 빗물로 피해가 발생해 도움의 손길이 절실 한 상황이었다.

이 소식을 접한 개군면 행복돌봄추진단은 민간방범기동순찰대 및 개군 청년회 회원들과 함께 구슬땀을 흘리며 제초 및 수로작업 등 응급 복구를 실시했다.

이정수 민간방범기동순찰대장은 "잘 정돈된 주택을 보고 기뻐하시는 어르신을 보면서 큰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변부섭 개군면장은 "지역의 청년들이 앞장서 어려운 어르신을 돕는 일에 함께해줘 너무 감사하다"며 "민관이 협력해 어려운 이웃 발굴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