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리경찰서, 몰래카메라 일제 점검 실시

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2018년 07월 17일 화요일 제0면

구리경찰서는 휴가철 특별방범활동으로 지하철, 공중화장실, 물놀이시설 등 불법촬영이 예상되는 곳을 중심으로 몰래카메라 일제 점검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구리署-카메라-범죄.jpg
이번 일제점검은 성범죄가 우려되는 다중이용이설 이용객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여성 대상 성폭력 범죄를 예방하고 안전한 휴가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육안으로 확인하기 어려운 장소를 렌즈탐지형 장비를 활용해 집중 점검 했다.

특히 범죄예방진단팀(C.P.O)은 화장실 내 설치된 비상벨 작동 유무도 점검해 이상이 발견된 곳은 즉시 지자체에 통보해 유지 보수가 될 수 있도록 했다.

변관수 서장은 "공중화장실 등 다중이용시설은 불법카메라 범죄 우려가 크고 앞으로도 이용객이 증가될 것으로 판단된다"며 "지속적인 점검활동과 해당 지역의 순찰강화로 여성을 상대로 한 성폭력 예방활동에 총력을 다해 안전한 구리시를 만들겠다" 고 밝혔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