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두산 통일전망대 반값으로 즐겨요

파주시민 대상 입장료 할인 행사 시, 관광지 연계 프로그램 진행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8년 07월 18일 수요일 제9면
통일부가 직접 운영하는 파주시의 오두산 통일전망대는 파주시민 입장료를 50% 할인한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2일부터 성인 기존 3천 원에서 1천500원으로 할인됐으며 유치원생과 국가유공자, 장애인, 65세 이상 시민은 전액 무료다.

오두산 통일전망대는 그동안 파주시민을 위한 할인 혜택이 없었고 지역 내 다른 관광자원과의 연계도 어려웠다.

1992년 9월 개관한 오두산 통일전망대는 통일안보체험시설로 2015년부터 1년 동안 통일체험과 교육시설로 거듭나기 위해 전시관 전면 리모델링 등 전시환경 개선사업을 진행했다.

파주시 관광과도 현재 외부 관광객이 선호하는 임진각과 마장호수 등 다른 관광지와 연계, 오두산 통일전망대를 프로그램에 넣은 ‘파주 시티투어, 휴’를 운영하는 등 적극적인 관광마케팅을 벌이고 있다.

전망대는 지하 1층·지상 4층 규모다. 지하 1층은 어린이체험관, 1층은 기획·상설전시관, 2층에는 실향민을 위한 설치미술품이 전시돼 있다. 3∼4층은 강 건너 북한 마을을 가까이에서 직접 볼 수 있는 전망실이다.

파주=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