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천시·철원군, 가축분뇨배출시설 46곳 각종 민원 합동 점검

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2018년 07월 23일 월요일 제0면

포천시는 포천·철원 경계 가축분뇨배출시설에 대해 올 하반기 강원도 철원군과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하기로 협의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점검대상은 지역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철원군 동송읍 오지리 일대 축사밀집지역 31곳과 관인면과 영북면 자일리 일대 축산농가 15곳을 집중 점검한다.

점검은 무허가·미신고 시설 사용여부, 가축분뇨 및 퇴비 야적·방치 여부, 가축분뇨 공공수역 유출 등 운영관리 기준 준수여부에 대해 실시할 예정이며 위법 사실이 확인된 농가는 강력히 처분하기로 철원군과 공조해 나가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포천·철원 경계 가축분뇨배출시설에 대해 지자체간 합동점검 및 교차점검을 실시해 주민에게 악취 피해가 없도록 적극 협조해 나갈 것"이라며 "여름철 관내 악취 민원이 반복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취약한 축사시설에 대해 집중 단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시는 지난 한달 간 가축분뇨 부적정 운영 농가 4곳을 사법 조치했고 관리기준 미준수 농가 7곳에 대해 과태료 9건을 처분했으며 최근 3년간 처분한 농가는 각종 지원사업 대상에서 제한하고 있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