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투르 드 프랑스’ 16구간 경기 도중 농민 시위… 혼란 뚫고 온 알라필리프 1위로 골인

연합 yonhapnews.co.kr 2018년 07월 26일 목요일 제15면
▲ 세계 최고 권위의 도로 사이클 대회인 ‘105회 투르 드 프랑스’ 16구간(프랑스 카르카손~바르네드류송 218km) 경기가 열린 25일(한국시간) 프랑스의 줄리앙 알라필리프가 1위로 골인하고 있다. 이날 16구간에서는 프랑스 농민 시위대와 경찰의 충돌로 15분 남짓 경기가 중단되기도 했다. /연합뉴스
▲ 세계 최고 권위의 도로 사이클 대회인 ‘105회 투르 드 프랑스’ 16구간(프랑스 카르카손~바르네드류송 218km) 경기가 열린 25일(한국시간) 프랑스의 줄리앙 알라필리프가 1위로 골인하고 있다. 이날 16구간에서는 프랑스 농민 시위대와 경찰의 충돌로 15분 남짓 경기가 중단되기도 했다. /연합뉴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