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천시, 주거급여대상자 주택 개보수도 지원

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2018년 08월 12일 일요일 제0면

부천시는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됨에 따라 13일부터 주거급여 사전 신청 접수를 시작한다.

기초생활보장제도 4대 급여 중 하나인 주거급여는 그동안 소득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 43% 이하(4인가구 기준 194만3천257원)면서 부양의무자의 소득·재산 기준을 충족하는 가구에 한해 지원됐다.

그러나 오는 10월부터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되면서 부양의무자로 인해 주거급여 대상에서 제외됐던 저소득층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해당 가구는 주민등록상 주소지 관할 동 주민센터에서 주거급여 사전 신청 후 10월분 급여부터 지급받게 된다.

수급자의 소득, 주거형태, 주거비 부담수준 등을 고려해 임차인 경우 기준 임대료 범위 내에서 임차료를 지급하고 자가인 경우 주택 노후도를 감안해 주택 개보수를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부양의무자로 인해 주거급여를 신청하지 못하거나 탈락했던 저소득 대상자들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며 "많은 저소득층들이 주거급여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부천=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