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DMZ국제다큐영화제 13일 ‘팡파르’

고양·파주·김포·연천서 39개국 작품 142편 상영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2018년 09월 07일 금요일 제23면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DMZ국제다큐영화제가 오는 13일부터 20일까지 고양시와 파주시·김포시·연천군 일대에서 개최된다.

이번 DMZ국제다큐영화제에는 39개국 142편의 다큐멘터리가 고양(메가박스 백석·메가박스 일산벨리시타), 파주(롯데시네마 파주아웃렛), 김포(김포아트홀), 연천(연천수레울아트홀)에서 상영된다.

상영되는 다큐영화 중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큐멘터리 3편은 ‘시인 할매’, ‘엘리펀트 보이’와 ‘프랑스 영화학교 입시전쟁’이다.

‘시인 할매’는 전남 곡성에 살고 있는 할머니들이 뒤늦게 한글을 배우면서 시를 쓰는 과정을 감동 깊게 다룬 다큐멘터리다. ‘엘리펀트 보이’는 네팔에 사는 12세 소년 크리스와 코끼리 조련사인 소년의 아빠가 겪는 갈등을 소년이 가장 좋아하는 동물인 코끼리를 매개로 그려낸다.

다큐 초심자들을 위한 세 편의 추천작은 개막작 ‘안녕, 미누’와 ‘사그라드는, 사그라들지 않는’, ‘아빠가 돌아오시기 전에’다. 평소 다큐멘터리가 어렵다고 생각하는 관객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세 작품 모두 이주노동자, 이민자, 이슬람 극단주의 등 최근 우리 사회의 묵직한 화두를 제기하면서도 매력적인 주인공들을 통해 다큐멘터리의 진한 감동을 느낄 수 있다.

다큐멘터리 마니아를 위한 작품으로는 ‘카메라 앞에선 적대적 타자, 기억의 외화면’이라는 주제의 특별기획으로 로버트 크레이머 감독의 ‘우리 모두의 나치’가 상영된다.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