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지지고 볶고’ 요리 실력 마음껏 뽐냈죠

인천교육감배 ‘어린이 경진대회’ 10개 팀 경합… 화전초 대상 영예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2018년 09월 10일 월요일 제12면
인천시교육청이 주최하고 인천영양교사회가 주관한 ‘제1회 교육감배 어린이 요리 경진대회’가 지난 8일 문학경기장에서 열렸다. <사진>
이번 대회는 어린이들이 즐겨 먹지 않는 식재료를 이용한 맛있고 건강한 학교급식 만들기를 주제로 열렸다.

경연에는 10개 팀이 참가했다. 이들은 7월 1차 서류 접수된 118개 팀 가운데 12대 1의 경쟁을 뚫고 본선에 올라와 열띤 경쟁을 펼쳤다. 팀은 초등학교 재학생 3인 1조로 구성됐다.

급식 관련 전문가 7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은 현장에서 학생들이 요리한 메뉴를 시식한 뒤 수상작을 선정했다. 평가 항목은 맛, 독창성, 학교급식 메뉴 반영의 적정성 등이었다. 대상의 영예는 ‘재주 많은 애호박만두와 크림소스’를 요리한 인천화전초의 ‘꿈으로 채우는 레시피’팀에게 돌아갔다. 최우수상 수상자는 인천용학초의 ‘쓰리스타’팀이었다.

도성훈 교육감은 "이번 대회가 학교, 학생, 학부모가 함께 하는 화합의 장이 되고, 발굴된 요리가 학교급식에 반영돼 학생이 참여하는 학교급식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