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첫 출전에 우승 ‘감격’

초등 명인부 최민서 (군포 대야초)

기호일보 webmaster@kihoilbo.co.kr 2018년 09월 10일 월요일 제14면

"첫 출전한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해 행복합니다."

최민서.jpg
 전국 초등 명인부에서 우승을 차지한 최민서(12·군포대야초·타이젬 8단)군은 첫 출전한 ‘제4회 용인시장배 및 기호일보 전국바둑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초등학교 1학년 때 우연히 동네 문화센터 강좌인 바둑교육을 받은 후 재미에 흠뻑 빠져 본격적으로 바둑을 시작해 올해만 국수산배 바둑대회 등 모두 3개 대회에서 우승하기도 했다.

 최 군은 "바둑이 그냥 좋다"며 "앞으로 프로기사를 목표로 많은 대회에 나가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별취재반>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