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포시 ‘100인 위원회’ 구성 공식 선언

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2018년 11월 12일 월요일 제0면

군포시가 행정영역에서 시민 참여의 장을 넓히기 위한 ‘100인 위원회’ 구성을 공식적으로 천명했다.

2018111201010004050.jpg
시는 지난 9일 ‘협치가 뭐지’라는 주제로 개최한 강연회에서 참여 시민 및 공무원들에게 ‘일방적인 행정 서비스 제공’이라는 기존의 틀을 깨고, 정책 과제 설정부터 결정 및 집행 그리고 평가의 과정 전반에 걸쳐 민·관이 함께 협력하는 체재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창복 전 서울시 협치자문관과 유문종 수원시 자치분권협의회 위원을 초빙, 민·관이 공동으로 협치를 공부하는 자리에서 협치 실행 조직으로서의 ‘100인 위원회’를 소개하고, 구성 과정 및 향후 계획을 소개한 것이다.

이날 시가 강연 전에 배포한 유인물과 강연 과정에서 발표한 바에 따르면, 시는 협치 회의 참여 인원을 공모로 뽑을 방침이다.

이를 위해 협치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는 강연회를 추가로 개최하고, 토론회 및 찾아가는 설명회도 시행한다. 또 협치 행정의 근거가 될 조례 제정을 위해 토론회도 열 예정이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수차례 시민사회를 향해 말해왔던 100인 위원회 운영 구상을 구체적으로 밝힌 것은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요청하기 위함"이라며 "내년 7월까지 관련 조례를 제정하고, 9월부터 100인 위원회를 실제 운영하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 시장은 지방선거 과정, 취임 준비 기간에 새로운 군포 만들기를 위한 방책으로 거듭 ‘100인 위원회’ 운영 구상을 밝힌 바 있다.

그에 따라 시의원과 시민단체 대표 등을 포함한 민관 TF(Task Force, 전담)팀을 9월부터 운영 중이며, 지난 10월 초 단행한 조직개편에서는 ‘정책100인위원회팀’을 신설해 업무 추진에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군포=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