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성남시의회 자유한국당 박광순 의원 여성공공기관장 용모지적 발언 논란

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2018년 12월 14일 금요일 제0면

성남시의회 자유한국당 박광순 의원이 상임위원회 예산심의 도중 수감기관장에게 이와 관계 없는 모발 색상과 귀걸이 모양을 지목, 여성의 용모 지적.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1일 열린 행정교육체육위원회 제5회 추경안 및 2019년 예산안 예비심사 자리에서 박 의원은 성남시청소년재단 진미석 대표이사에게 "머리도 그렇고, (귀걸이)이어링도 그렇고, 용모에 조금 문제가 있다고 보여진다"면서 "공인이 이렇게 의회에 와서 답변하는게 부적절하다"고 논란을 촉발했다.

그러면서 "머리 염색을 자연스럽게 하면 안되냐, 노란 머리로 염색했는데 그것이 과연 맞는지 의심이 간다"면서 "기관을 거느리고 있는 대표가 시민을 상대로 공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일을 하는데 많은 직원들의 모범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예산 심의가 엉뚱한 방향으로 가자 당시 위원장 대행을 맡은 박은미 간사는 박 의원에게 자제를 요청하는 의사진행 발언을 하면서 논란은 일단락됐다.

현행 관련조례 등에는 복무기준에 시 집행부에게만 용모단정을 준수하라는 규정 이외에 수감기관은 별도로 규정하고 있지 않다.

이날 진 대표이사는 검정색 정장 의상에 노란 빛이 도는 머리 색상, 4∼5cm 정도 크기의 동그란 이어링을 착용하고 참석했다.

진 대표이사는 청소년들의 눈높이에서 생각하겠다는 의미로 지난달 1일 취임 전에 이미 밝은 색으로 염색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재단 관계자는 "진 대표이사는 청소년들과 어울리기 위한 의미로 염색을 한 것으로 안다"면서 "공식 행사에도 의상이나 액세서리 등 자유롭게 하고 다니는데 기관 특성을 살리기 위한 여성이자 한 개인의 자유로운 표현"이라고 말했다.

한 의원은 "통상 사회적으로 서로 보는 것에 대한 개인적 기준은 있지만, 개성과 자유가 보장되는 세상에서 자기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그것도 공식 석상에서 발언한 것은 적절치 못해 보인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박 의원은 "내년도 예산심사를 위해 의회에 출석한 공공기관장에게 여성 비하 발언을 한 것은 아니다"라며 "이는 정당한 의정활동의 일환으로, 공무원법 및 청소년재단 윤리헌장에서 규정한 품위 유지에 준해 단정히 하도록 권고한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박광순 의원은 10월 본회의에서 은수미 시장 등에게 ‘개, 돼지’ 등 막말 발언으로 논란이 돼 민주당에서 윤리위 제소를 추진했으나 신상발언을 통해 공개 사과하며 마무리된 바 있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7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범국민자한당해체위원회 2019-01-13 17:52:05    
ㅂㅅ만 모아놓은게 틀림없어 이 개자한당 세끼들! 공중분해가 답이다. 아니 다 불태워 버리는게 답이다. 다시는 이 사회에 못나오게
211.***.***.118
profile photo
솔솔 2018-12-24 13:01:54    
우리나라가 눠 지금 70년대냐!
122.***.***.188
profile photo
야탑동 2018-12-14 21:47:36    
우리동의 의원이라는게 너무 슬프고 창피해서 얼굴을 들 수가 없네요....쯧쯧
223.***.***.10
profile photo
겨울 2018-12-14 15:22:45    
용모 비하 발언 이것은 전형적인 인권침해이며, 각자의 개성과 다양성의 차이를 존중해야 하는 시대 흐름에 아주
위배되는 행위라고 보여집니다. 부적절한 언행에 깊은 반성과 진정성 있는 사과를 촉구합니다.
221.***.***.17
profile photo
막말의 대가 2018-12-14 14:55:09    
시민의 대표 역할을 잘 해달라고 권한을 위임을 했건만...
재선을 하면서도 아직도 의회의 역할이 무엇인지 모르시는듯...
어떻게 알려 드려야 할까요???
223.***.***.188
profile photo
성남시민 2018-12-14 14:52:17    
공적장소, 공적업무중 있을수없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성남시 출현기관 대표에게 인권침해에 가까운 모욕적인 일이라고 생각학니다
223.***.***.188
profile photo
꼬맹이 2018-12-14 14:42:50    
Gab jir & 우프네요~~^^ 사과 ☆☆☆☆☆
106.***.***.115
profile photo
성남사랑 2018-12-14 14:35:11    
저런 분이 시정을 담당하고 있다는게 창피할 따름입니다!
221.***.***.19
profile photo
성남시민 2018-12-14 14:35:10    
적절치 않은 발언!! 인권침해 맞네요.
진심어린 사과~얼른 하셔야 겠네요.
열심히 일하는 다른 시의원님들 명예도 생각하셔서~
221.***.***.19
profile photo
청년 2018-12-14 14:32:46    
시민을 대표하는 시의원으로서 적절치 못한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켰다면
빠른 시간내에 정식으로 사과를 해야하지 않을까요?
개인의 생각이 다르다고 하여 공적인 자리에서 여성 용모비하 발언은 아닌듯....ㅠㅠ
221.***.***.5
profile photo
클라스 2018-12-14 14:14:16    
용모지적 발언을 아직도 이렇게 공공연하게 하다니!! 놀랍.... 시의원님 사과하셔야할 듯.
180.***.***.76
profile photo
시민2 2018-12-14 14:13:12    
이런것도 갑질 아닌가요?
시의원이면 시의원 답게 언행도 해주셨으면 합니다
빨리 사과 하세요
175.***.***.59
profile photo
노랭이 2018-12-14 14:06:11    
요즘에도 이런발언 하는 시의원이 있군요!
빨리 공개 사과하시기를...ㅡㅡ
180.***.***.78
profile photo
시민 2018-12-14 14:01:33    
참나... 어이가 없는 시의원이네요...
39.***.***.243
profile photo
천사 2018-12-14 13:58:47    
요즘같은 시대에 말도 안되는걸로 시비를 거네요.
청소년재단의 대표로써 청소년들과 좀더 가까이하려는 노력으로는 보이지 않나요?
시의원의 말대로라면 염색한 사람은 모두 불량스러운건가요? 이건 여성비하 인권모독 산하단체무시라고 생각됩니다!
39.***.***.243
profile photo
우리모두 2018-12-14 13:56:33    
기자님! 좋은 기사 써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시의회가 윤리와 존중에 입각하여 바르게 운영되는지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주시고 좋은 기사 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21.***.***.19
profile photo
다양성 존중 2018-12-14 14:09:53    
21세기에 문화, 취향, 외모, 국적, 차이 등 다양한 부분에서의 다양성과 차이를 인정해야 건강한 사회라고 생각합니다. 그 부분에 있어서의 인격을 존중하지 않는 발언이 아니었나 생각됩니다.
221.***.***.19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