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통령·OECD 포럼 참석자 송도 ‘세계명사의 월’ 메시지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2018년 12월 19일 수요일 제7면
2018121901010007357.jpg
▲ 제6차 OECD세계포럼의 유산사업인 ‘세계 명사의 월’제막식이 18일 인천시 연수구 송도컨벤시아 로비에서 열려 시민들이 포럼에 참석한 명사들의 모습과 메시지를 살펴보고 있다. 이진우 기자 ljw@kihoilbo.co.kr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제6차 OECD 세계포럼’에 참여한 명사 9명의 메시지가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 남겨졌다. 인천시는 18일 송도 컨벤시아 1층 로비에 ‘세계명사의 월’ 제막식을 개최했다.

세계명사의 월에는 지난달 27~29일 열린 OECD 세계포럼에 참여한 명사 9명의 사진과 메시지가 담겼다.

가로 35m, 세로 9m 크기로 제작됐다. 명사들의 국적을 알 수 있는 각국의 국기도 표기돼 있다.

문 대통령은 "한국 정부는 ‘포용국가’를 새로운 국가 비전으로 제시했다"며 "성장의 혜택을 모두가 골고루 누리는 ‘포용적 성장’을 이루고, 국민 한 사람도 차별받지 않는 ‘포용적 사회’로 나아갈 것"이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명사 9명은 문 대통령과 앙헬 구리아 OECD 사무총장, 페트라 라우렌틴 네덜란드 왕자빈, 제프리 삭스 컬럼비아대 교수, 나탈리 드루앵 캐나다 법무부 부장관, 알렌카 스메르콜 슬로베니아 전 개발부장관, 말리 리파 볼보그룹 이사, 장 라이밍 중국 국무원발전연구중심 차관, 마틴 듀란 OECD 통계국장 등이다.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