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천시 사격장 대책위, 전철7호선 예타 면제 촉구 기자회견

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2019년 01월 08일 화요일 제9면

포천시 사격장 등 군관련시설 범시민대책위원회는 7일 포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철 7호선의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를 촉구했다.

포천.jpg
대책위는 기자회견에서 사격장 등 군사시설로 인해 정전 이후 포천시가 받아온 피해에 대해 피력하고, 교통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포천시민들을 위한 전철 7호선 포천 연장 예타 면제를 강력하게 건의했다.

특히 이 자리에서 포천시의회 일부 의원들은 포천시민의 염원인 전철 7호선의 예타 조사 면제 촉구를 위해 삭발을 감행하겠다고 천명하고 나섰다.

이길연 대책위원장은 "이번 국가균형발전사업 선정에서도 수도권이라는 이유로 정부가 외면한다면 포천에서 다시는 사격훈련을 하지 못하도록 투쟁할 것"이라며 "오는 16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1만 명의 포천시민이 참여하는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1천 명의 삭발식을 갖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10월 24일 정부가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 지원 방안’으로 국가균형발전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사업을 연내에 선정해 예타 면제를 포함한 신속한 추진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발표하자 포천시는 경기도 등 관계 기관을 방문해 포천의 낙후된 여건과 전철 유치 필요성을 강조하고 반영을 건의해 왔다.

지난해 11월 대책위도 전철 연장에 대한 포천시민의 의지를 보여 주기 위해 1주일 동안 포천시민과 포천시 전철 연장에 관심 있는 전국민을 대상으로 서명운동을 실시해 35만4천483명의 서명을 받아 청와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국방부에 건의문과 함께 서명부를 전달했다.

한편, 예타 면제 사업은 이달 중 최종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