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연천군, 군장병 평일외출제 대비 T/F 회의 열어

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2019년 01월 10일 목요일 제9면

연천군 기획감사실은 국방부가 오는 2월부터 원칙적으로 금지됐던 병사들의 부대 밖 평일 외출을 전면 허용함에 따라 외출 장병의 편익 도모를 위한 대책을 마련하고자 지난 8일 상황실에서 TF회의를 열었다고 9일 밝혔다.

2019011001010003124.jpg
최광우 기획감사실장과 16명의 반원으로 구성된 TF는 군사 대비 태세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에서 오후 5시 30분부터 9시 30분까지 4시간가량 외출이 진행되는 만큼 장병들 외출 시 즐길거리, 먹거리를 포함해 최근 군 장병이 큰 관심을 갖고 있는 전역 후 진로와 관련한 취미·교양강좌 같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할 계획이다.

특히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부대별·권역별 맞춤 프로그램을 운영, 이달 시범운영기간 중 군 장병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최광우 실장은 "군에 주둔하고 있는 군 장병은 3만여 명으로 추정되며, 군병력의 35% 이내에서 외출이 허용될 예정으로 3천~5천여 명의 군 장병이 외출할 경우 침체돼 있는 지역경제에 큰 활력이 있을 것"이라며 "모든 군 장병들이 부모의 품 같이 따뜻하고 안락하게 즐길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