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K하이닉스, 협력사에 생산장려금 쏜다

경영실적 초과이익분 나누는 제도… 10곳에 284억 원 지급 예정

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2019년 01월 30일 수요일 제6면
SK하이닉스는 사업장 내 10개 상주협력사를 대상으로 284억 원의 생산장려금을 지급한다고 29일 밝혔다.

생산장려금은 회사의 연간 경영실적에서 초과이익분을 협력사들과 나누는 제도로, 2018년에는 특별격려금 71억 원을 포함해 전년 대비 120억 원 늘어난 284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2011년 처음 시행한 이후 2017년까지 총 295억 원을 지원해 왔으며, 2018년분 지급이 완료되면 총 지원 규모는 약 580억 원에 달하게 된다.

또한 SK하이닉스는 자사 임금인상분의 일정 부분을 협력사에 지원하는 임금공유 프로그램도 지속 시행해 오고 있으며, 재원은 임직원과 회사가 절반씩 조성한다.

2015년 처음 시행된 이 제도는 당해 연도 임금인상분 중 20%에 해당하는 66억 원을 기준액으로 정해 2018년까지 4년간 총 264억 원을 지급해 왔다.

SK하이닉스가 두 제도를 통해 협력사에 지원한 임금 관련 총액은 2011년부터 2018년까지 약 840억 원 규모에 이르며, 이러한 인센티브 지원 등은 협력사들의 고용 유지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