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유니폼 올해도 역시 파검의 향연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2019년 02월 13일 수요일 제20면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가 신규 유니폼 ‘STRIPE FOR ALL(스트라이프 포 올)’을 공개했다.

2019021301010002955.jpg
홈 유니폼은 ‘인천’하면 떠오르는 파랑·검정 스트라이프를 기본으로 여러 개의 얇은 스트라이프가 모여 하나의 커다란 스트라이프를 만들어 내는 디자인으로 제작됐다. 이는 4만7천여 시민주주가 모여 만든 인천구단의 정체성이 담겨 있다. 원정 유니폼은 흰색을 주 색상으로 사용해 왼쪽 소매는 파란색, 오른쪽 소매는 검은색으로 디자인됐다. 여러 개의 얇은 선들로 이뤄진 디자인은 홈 유니폼과 마찬가지로 인천과 함께 하는 모든 팬들을 상징했다.

골키퍼 유니폼은 ‘네온 옐로’와 ‘스카이 블루’ 색상으로 디자인됐고, 얇은 선으로 이뤄진 디자인은 필드 플레이어 유니폼과 통일성을 갖는다.

인천구단은 유니폼 옆면에 메시(Mesh) 소재를 활용, 땀 배출을 극대화해 선수단의 착용감을 높였으며 공통으로 2019년 공식 유니폼을 알리는 패치를 부착했다.

올 시즌 유니폼은 인천구단의 공식 용품사인 험멜 코리아와 함께 기획·제작했으며, 유니폼 전면 스폰서 하단에는 인천시의 새로운 슬로건인 ‘살고 싶은 도시 함께 만드는 인천’ 문구가 추가될 예정이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