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태양의 계절 , 앙갚음을 위해 먼길로 , 다이야반지에 눈멀어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6월 12일 수요일 제0면
태양의 계절 , 앙갚음을 먼길 택해 , 다이야반지가 사랑

KBS 태양의 계절에서는 윤소이가 재벌집 며느리가 된다.  윤소이의 결혼이 허락된 것은 복덩이를 뱄기 때문이다. 윤소이의 결혼은 일사천리로 진행됐다. 
20190612150440.png
▲ KBS 태양의 계절에서는 윤소이가 재벌집 며느리가 된다.

윤소이의 며느리 자리는 사실 보통 자리가 아니었다. 대그룹의 회장 직과 바꾼 자리였던 것이다. 이덕희를 뺀 나머지 사람들은 윤소이의 존재감을 마뜩치 않아 한다

최정우는 며느리가 될 윤소이가 자신 앞에서 고개를 조아린 모습을 보면서 자신이 소싯적에 정한용 앞에서 정략적으로 고개를 숙였던 모습을 느낀다. 전 남친은 목발에 의지한 채 윤소이의 결혼식을 씁쓸하게 지켜본다. 그는 분노를 가누지 못하면서 눈물을 흘린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