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평공사, 친환경 감자 수매 나서

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제9면

양평공사가 올해 친환경 감자 수매에 나선다.

2019061301010004583.jpg
 12일 양평공사에 따르면 친환경 감자 수매는 오는 15일부터 7월 31일까지 47일간 공사 본관(하역장) 앞에서 진행된다. 올해 수매 물량은 685t으로 전년(381t)보다 55% 증가했다.

 수매 시 필요한 서류는 친환경인증서 및 종자확인서, 농가대표자 통장(사본)이며 수매대금은 수매 후 30일 이내 입금될 예정이다.

 새내기 농가 등 상담이 필요한 농가는 양평공사 학교급식팀으로 연락하면 자세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박윤희 양평공사 사장은 "관내 농가소득 안정화를 공사의 최우선 과제로 삼고 관내 친환경 농가가 판로 걱정 없이 생산활동에만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2014년부터 친환경 감자 수매를 시작한 양평공사는 선별 전용시설 구축 및 최신식 선별기 도입, 저온저장고 신축을 통한 저장기술 고도화로 친환경 감자의 품질 향상과 더불어 군 통합 브랜드 ‘물맑은 양평’의 브랜드 가치 향상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