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리지역 고교생 28명 ‘홀몸어르신 손주 되어드리기’ 프로그램 참여

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제0면

구리시는 가족과 떨어져 지내는 홀몸노인을 대상으로 청소년 봉사 프로그램 ‘홀몸어르신 손주 되어드리기’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2015년부터 홀몸노인을 대상으로 시 방문보건사업으로 관내 고등학생들이 안부 및 말벗, 마사지 등을 통해 친근한 관계를 맺는 것으로 연속적인 봉사활동을 원하는 청소년들의 자발적인 활동으로 운영되면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현재 관내 고등학생 28명이 2인 1조로 활동하고 있으며 구리보건소 방문보건사업에 등록된 노인을 대상으로 안부확인(전화·방문), 정서적 지지(말벗·산책·마사지) 등의 활동을 이어가며 홀몸노인의 생활전반에 활력과 일상생활 지원, 우울감 감소 등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최애경 보건소장은 "급격한 노령화와 더불어 해마다 홀몸어르신의 비율이 급격히 높아지고 있어 이 프로그램을 통해 어르신들의 사회 관계 유지와 외로움을 덜어드릴 수 있어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