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가평군, 100대 명산 산림정화 활동나서

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2019년 07월 09일 화요일 제9면

가평군이 국내 100대 명산으로 꼽히는 산림지역을 대상으로 산림 정화활동에 나서 국민 행복 공간이자 가치 있는 자원을 창출하는 녹색 공간으로 만들어 나가고 있다.

2019070901010003486.jpg
군 전체 면적의 83%가 산림으로 이뤄진 가평은 산림청이 선정한 100대 명산 중 5개 산과 경기 27대 명산 중 6개 산이 위치하고 있어 산림경관이 우수하고 깨끗한 환경을 자랑한다. 매년 100만 명 가까운 산행인구가 찾는다.

군은 이러한 환경을 지키고 가꾸기 위해 화악산·운악산·축령산·명지산·유명산 등 5대 명산과 연인산 일원에 방치된 불법 무단 건축물 폐자재 및 콘크리트 등 건설폐기물 290t을 수거·처리했다고 8일 밝혔다.

더불어 본격 여름 행락철을 맞아 6개 읍·면 24명의 산림정화감시원을 고용해 산림 내 쓰레기 투기 감시 및 계도활동을 집중적으로 추진, 지속적으로 무단 투기된 생활쓰레기와 건설폐기물 등을 수집·처리해 나가고 있다.

군 관계자는 "휴가철을 맞아 금지된 지역에서의 취사, 오물 및 쓰레기를 버리는 행위가 근절되지 않다"며 "쾌적한 산림환경을 후대에게 물려주기 위해 모두가 노력해야 한다. 산림 보호활동에 적극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올해 양질의 목재 생산 및 생태적·환경적으로 건강한 숲 조성을 위해 795㏊에 큰나무 및 어린나무 가꾸기, 덩굴 제거, 풀베기 사업 등을 추진하고 100㏊에는 경제수 30만 본을, 37.5㏊에는 큰나무 및 미세먼지 저감 조림 11만3천 본을 심기로 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