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윤국 변호사 고유정 변호사, 일각 피해자 코스프레 지나쳐 , "말안되는 판타지 소설이냐"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8월 14일 수요일 제0면
 남윤국 변호사 고유정 변호사 , 일각 피해자 코스프레 지적을 , " 말안되는 판타지 소설 쓰냐"

20190813_005424.jpg
▲ JTBC캡처 고유정 변호사 남윤국 변호사

남윤국 변호사가 고유정 사건에 대해 명백히 입장을 밝혔다. 남윤국 변호사는 피해자 변호사로부터 비판을 받은 바 있다. 

남 변호사는 입장문에서 변호사의 임무를 거론하고 무죄추정의 원칙을 언급했다. 모든 피고인에게 적용되는 원칙이라는 것이다. 여론과는 다른 부분이 있다는 점을 언급한 남 변호사는 직무를 수행해 나간다는 점을 시사했다. 

업무 방해에 대해서는 법으로 적용할 수 있다는 점을 알리기도 했다. 12일 재판정에서 고유정 측 주장은 찔렀으나 죽일의도는 없었다고 했다.  과실치사 등을 노렸다는 주장도 있었다 .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