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주시 꿈나무도서관 ‘만화자료실’ 핫플레이스로 각광

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2019년 08월 25일 일요일 제0면

양주시 꿈나무도서관이 특별한 공간 ‘만화자료실’ 2018년 개설 이후 누적방문수 5만 4천여 명으로 지역의 핫 플레이스로 각광받고 있다.

양주.jpg
꿈나무 도서관은 지난 2006년 양주시에서 두 번째로 건립된 공공도서관으로 개관 당시 유아와 어린이 도서, 우주영상관, 공연장 등을 갖춘 어린이 전문 도서관으로 시작했다.

이후 지역적·사회적 변화 상황을 반영해 2017년 전 연령층이 함께 소통하며 즐길 수 있도록 기존 공간을 새롭게 리모델링하며 ‘만화자료실’을 개실, 특화도서관으로서의 면모를 갖췄다.

만화자료실에는 국내·외 다양한 만화와 웹툰도서 등 읽을거리뿐만 아니라 35종의 보드게임을 갖추고 있어 누구나 편안한 분위기에서 즐길 수 있는 공간이다.

또 태블릿PC를 이용한 웹툰 그리기, 디지털 드로잉 등 폭 넓은 만화특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종합문화공간으로, 현재까지 누적 방문자수가 5만 4천여 명에 이르는 등 시민들의 큰 관심을 얻고 있다.

지난해에는 ‘경기도 공공도서관 특성화서비스 지원사업’에 선정, 시설적으로 부족했던 부분을 편리하게 보강하고 사인몰 등을 추가 구입하는 등 보다 친근한 문화공간으로 탈바꿈했다.

시 도서관 관계자는 "꿈나무도서관도 새로운 서비스와 시설로 시민과 함께 계속 변화하고 있다"며 "꿈나무도서관의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가족들과 함께 소통의 시간을 가져보시기를 추천드린다"고 말했다.

 양주=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