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사동 복합개발사업 3조7000억 투입 본격시동
상태바
안산 사동 복합개발사업 3조7000억 투입 본격시동
시, GS건설컨소시엄과 실시협약 PFV 설립해 토지매매 계약 절차
  • 박성철 기자
  • 승인 2016.01.15
  • 2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동안 많은 우여곡절을 겪으며 난항을 겪던 안산시 사동 90블록 복합개발사업이 실시협약을 체결, 본격 추진에 들어갔다.

시는 14일 사동 90블록 복합개발사업(이하 90블록 개발사업) 추진을 위해 협약 당사자인 GS건설 컨소시엄(이하 GS컨소시엄)과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실시협약에는 사업의 내용, 협약 당사자 간의 역할과 책임, 토지매매 대금, 기부채납, 발전기금 등을 반영했다.

실시협약 체결 후 2개월 이내 GS컨소시엄은 PFV(프로젝트금융투자회사)를 설립해 토지매매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며, 토지가격 8천12억 원은 토지매매 계약 체결 후 60일 이내 완납해야 한다.

90블록 개발사업은 36만9천835㎡의 부지에 공동주택(6천600가구), R&D(연구복합시설), 호텔, 공공·문화시설 등 총 3조7천억 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사업이다.

특히 90블록 내 공급되는 공동주택 6천600가구 중 76.4%(4천839가구)가 84㎡로, 올해 분양 예정인 재건축 단지의 주력 상품인 59㎡와는 고객 수요가 달라 논란이 되고 있는 재건축 시장과의 마찰은 적을 것으로 보인다.

재건축 단지는 일반분양 2천780가구 중 67.9%(1천887가구)가 59㎡다.

실시협약이 체결됨에 따라 90블록 개발사업이 추진되면 침체된 지역경기 부양과 일자리 창출, 인구 증가 등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