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장애인복지관, 수화교실 등 권익옹호사업 눈길
상태바
강화장애인복지관, 수화교실 등 권익옹호사업 눈길
  • 김혁호 기자
  • 승인 2016.06.28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 장애인복지관이 다양한 사업으로 구성된 ‘지역 권익옹호 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장애인복지관은 장애에 대한 인식 개선을 통한 장애인들의 실질적인 능력 배양과 사회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권익옹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권익옹호’는 자원봉사 및 실습지도, 교육 및 장애인 인식개선, 자조모임, 수화교실, 가족사진 촬영, 장애발생 예방교육, 인권 및 법률상담 등을 운영한다. 이를 통해 장애인의 삶의 질과 지역자원을 개발 및 지역사회의 인식을 개선시켜 장애인의 사회통합이 이뤄지도록 지원한다.

특히 강화군 장애인복지관은 2015년부터 주기적으로 ‘장애인 인식개선 캠페인’을 펼치며 평등권을 실현하고 있다. 또 올해 시작된 수화교실이 장애인들과 함께 비장애인들도 참여가 가능해 주민들도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

장애인복지관 관계자는 "지역 권익옹호 사업 추진으로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