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난방비 절감 ‘히트펌프’ 엄지척
상태바
냉·난방비 절감 ‘히트펌프’ 엄지척
강화 민물장어 어가 등 호응 군, 양식시설 3개소에 보급
  • 김혁호 기자
  • 승인 2018.01.03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의 양식장 친환경 히트펌프 보급사업이 냉·난방비를 획기적으로 절감시켜주고 있어 어가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군은 지난해 총 8억6천만 원(국비 60%, 지방비 20%, 자부담 20%)을 투입해 관내 양식시설 3개소에 에너지 절감 장치인 히트펌프 3대를 지원했다.

히트펌프는 양식장에서 나오는 배출수의 열 또는 해수를 열원(Heat Source)으로 이용해 냉·난방수를 조절하는 장치다.

기존의 보일러 대비 최소 60% 이상의 절감효과가 있으며, 화석연료를 사용하지 않으므로 기존의 난방기를 사용하는 경우와 비교해 탄소배출량도 크게 줄일 수 있다.

여름철에도 히트펌프를 이용해 냉방을 할 수 있어 고수온으로 인한 수산생물 폐사예방에도 큰 도움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에 히트펌프를 지원받은 민물장어 어가와 광어, 우럭 등 수산 종자를 생산하는 어가는 이제 냉·난방비 감소에 따른 가격경쟁력 확보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상복 군수는 "히트펌프 보급사업은 정부의 에너지 사용량 및 이산화탄소 배출량 절감 정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라며 "군이 올해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사업’에 선정된 것과 함께 친환경 녹색성장에 있어 견인차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