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불우이웃돕기 성금·성품 이어져
상태바
광주시, 불우이웃돕기 성금·성품 이어져
  • 박청교 기자
  • 승인 2018.02.08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앞두고 광주시에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려는 따뜻한 마음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광주시에-불우이웃돕기.jpg
 아세아환경조경 박준석 대표는 7일 광주시청을 방문, 조억동 시장을 접견하고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성금 500만 원을 기탁했다.

 또, 이날 ㈜경기고속(대표 허명회)에서는 힘겹게 겨울을 나고 있는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이웃들에게 전해 달라며 백미 400포(10㎏·1천만 원 상당)를 전달했다.

 이와 함께 (사)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광주시지부(지부장 이권섭)에서도 소외계층에게 전해 달라며 생필품 20세트(100만 원 상당)를 기탁했다.

 조억동 시장은 "어려운 경제 여건에서도 이웃사랑 나눔에 참여해 주신 기탁자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기탁받은 성금과 성품은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초월읍에 소재한 아세아환경조경은 지난 1986년 창립해 조경설계와 디자인개발을 전문으로 하는 업체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광주시에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했으며 ㈜경기고속은 2012년부터 백미 1억1천만 원 상당을 광주시에 전달하는 등 지속적인 나눔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