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美 플라크민스항 교류 확대 IPA, LA23과 면담 갖고 협력 약속
상태바
인천항-美 플라크민스항 교류 확대 IPA, LA23과 면담 갖고 협력 약속
  • 배종진 기자
  • 승인 2018.04.20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IPA)는 19일 인천항을 방문한 미국 23Development Company(이하 LA23)의 크리스토퍼 페터스 대표와 면담을 갖고 플라크민스항과 인천항간 상호이해 및 교류협력 확대에 뜻을 모았다.

LA23은 정부·민간 합작으로 플라크민스항 개발 프로젝트를 맡은 회사이다. 항만 개발 뿐만 아니라 항공화물터미널, 철도, 도로망 확충과 배후단지 개발도 동시에 진행 중이다.

플라크민스항은 미국 남부 루이지애나주에 위치한 항만으로 총 물동량 기준 미국 내 16위권에 속해 있다. 연간 물동량 처리량은 약 5천만t에 달한다.

크리스토퍼 페터스 대표는 "향후 한국과 교역 확대를 위해 인천항을 중심으로 항만간 관계를 강화해 지속적인 정보·인적 교류를 확대할 의사를 전했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