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선 한국당 양평군수 예비후보 "기준 없는 불공정 경선" 입장 발표
상태바
전진선 한국당 양평군수 예비후보 "기준 없는 불공정 경선" 입장 발표
  • 안유신 기자
  • 승인 2018.04.23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진선 자유한국당 양평군수 예비후보가 지난 20일 ‘불공정경선과정에 대한 입장문’ 발표를 통해 경선관련 공식입장을 밝혔다.

전 예비후보는 입장문 발표를 통해 "이번 선거는 20만 양평시민의 시대를 가늠하는 새로운 선택이 돼야 한다. 소위 ‘양평당’이라는 폐쇄 및 이기주의에 물든 지역 기득권층들의 작태로 새로운 군정과 변화를 바라는 군민들의 눈과 귀를 가로막고 있다"고 지적하며, "저와 경쟁하는 특정 후보는 자신을 현 군수의 복심이라는 발언을 언론이 보도케해 물의를 빚고, 대필 입당원서를 다수 접수한 사실이 제보되는 등 불법적이고 비상식적인 행태를 보이고 있다"고 주장했다.

전 예비후보측은 이번 심사에 대해 "특정 후보를 공천자로 만들기 위한 기준도 원칙도 없는 불공정한 심사였다"고 비난했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