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명희·이종권 ‘軍비행장 화성이전 반대’ 연대 투쟁
상태바
정명희·이종권 ‘軍비행장 화성이전 반대’ 연대 투쟁
  • 박진철 기자
  • 승인 2018.06.01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화성시의원 후보인 정명희(다선거구·오른쪽)·이종권(가선거구)후보가 31일 화성시의회 앞에서 수원전투비행장 화성 이전 반대 삭발식을 가졌다.

나번 연대를 맺은 두 후보는 "화성시 주민들의 생활권과 재산권을 지키고 수원전투비행장 화성 이전을 반대하는 주제로 삭발식을 통해 화성 발전을 앞당길 힘 있는 시의원 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겠다"고 밝혔다.

정 후보는 "지난 몇 년 동안 화성시와 수원시 간 전투비행장 이전 문제를 놓고 범대위와 화성갑 지역위원회는 1인 시위, 단체 시위 등을 하며 주민들의 숙원사업을 악착같이 해결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고 결의를 전했다.

화성=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