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중진들 엄태준 이천시장 후보 지원 유세
상태바
민주당 중진들 엄태준 이천시장 후보 지원 유세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8.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061001010003787.jpg
더불어민주당 엄태준 이천시장 후보에 대한 같은 당 중진의원들의 지원사격이 이어지고 있다.

추미애 대표가 10일 오전 이천을 방문, 문화의 거리에서 엄태준 후보를 비롯한 같은 달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이에 앞서 지난 9일 오전 홍영표 원내대표와 백혜련 대변인과 이어 오후에는 문희상 전 국회부의장과 전해철 국회의원이 이천을 찾았다.

이들은 "이천은 발전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곳"이라며 "백사면 지역 도로 개선, 기술대학 추진 등 이천의 도약에 필요한 사업들이 반드시 추진돼 수도권 동부의 거점도시로 자리잡도록 열심히 돕겠으니 이천시장이 힘 있는 여당 시장이 되도록 지지해 달라"고 부탁했다.

특히 엄 후보가 당선되면 이천시민 숙원사업을 해결할 수 있는 예산을 폭탄처럼 투입하는 것으로 화답하겠다고 약속했다.

엄 후보는 "이번 지방선거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 뿐 아니라 이천의 발전과 도약이 달려있는 중요한 선거"라며 "홍영표 원내대표와 문희상 상임고문 등 더불어민주당의 중진들이 직접 와서 보증하고 지원을 약속한 엄태준이야말로 이천의 미래를 밝힐 수 있는 적임자이기에 더 나은 이천을 만들기 위해 저에게 힘을 모아주시기를 바란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