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달 20일까지 꽃게 포획 금지 옹진군, 유통·판매까지 집중 단속
상태바
다음 달 20일까지 꽃게 포획 금지 옹진군, 유통·판매까지 집중 단속
  • 배종진 기자
  • 승인 2018.07.19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전 5시 42분께 인천시 중구 연안부두 1잔교 해상에서 최모(48)씨가 바다에 빠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근 선박에 있던 선원 이모(56·여)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인천해양경찰서 구조팀은 정박 중인 선박구조물에 매달려 있는 최 씨를 구조했다. 해경에 따르면 최 씨는 만취 상태에서 부둣가를 배회하다 실족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 관계자는 "음주 후 항·포구나 해변가에 접근하는 것은 상당히 위험한 행위이므로 삼가야 한다"고 말했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