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리스타 역량 키워 카페 창업 ‘꿈’ 꽃 피우길
상태바
바리스타 역량 키워 카페 창업 ‘꿈’ 꽃 피우길
숭의보건지소 1층 카페 ‘피네’ 오픈 미추홀지역자활센터 참여자 5명 음료 제조·서비스업종 경영 활동
  • 조현경 기자
  • 승인 2018.09.05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미추홀지역자활센터가 4일 숭의보건지소 1층에 카페 ‘피네(Fine)’를 열었다.

개소식에는 김정식 미추홀구청장과 인근 지역 주민들이 참석했다.

‘모든 이에게 좋은 일이 피어나길 바란다’는 의미를 담은 피네 카페에는 총 5명의 자활참여자들이 바리스타로 일한다.

미추홀지역자활센터는 이들이 피네에서 일하면서 음료를 만들고 카페를 경영하는 능력을 키워 향후 창업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돕는다.

미추홀지역자활센터 관계자는 "향기로운 커피 한 잔을 통해 카페를 찾는 모든 이들이 잠시나마 여유와 행복을 느낄 수 있도록 정성을 다해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추홀지역자활센터는 피네 카페를 비롯해 수봉도서관 내 필카페, 빠르니세탁사업단 등 총 13개 자활사업단을 운영하고 있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