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반도체 ‘세미콘 타이완 전시회’ 스폰서로
상태바
한미반도체 ‘세미콘 타이완 전시회’ 스폰서로
  • 김종국 기자
  • 승인 2018.09.06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반도체는 5일부터 3일간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리는 ‘2018 세미콘 타이완 전시회’에 공식 스폰서로 참가한다. 한미반도체는 2004년부터 14년 연속 세계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한 ‘비전 플레이스먼트’의 6세대 버전을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인다.

20년 전 처음 출시된 이 장비는 반도체 칩을 만드는 공정의 마지막 단계에서 칩을 절단하고 시험하는 설비다. 6세대 버전은 생산성과 정밀도를 높이고 사용자 편의를 위한 기능 등을 강화했다.

한편, 한미반도체는 지난 7월 30일 공시를 통해 2018년 상반기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매출 1천251억 원, 영업이익 356억 원을 각각 기록해 지난해 상반기 대비 매출은 31.4%, 영업이익은 38.8% 늘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