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간 기다려 온 루원시티 원주민 상업용지 받으려 조합결성 북새통
상태바
10년간 기다려 온 루원시티 원주민 상업용지 받으려 조합결성 북새통
추진위 5곳 중 2곳만 선정 예정 주민들 4개 필지 동시분양 요구
  • 김종국 기자
  • 승인 2018.10.18
  • 1면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50.jpg
▲ 서구 루원시티 내 올해 연말께 원주들에게 공급예정인 상업용지 위치도.
국제입체복합도시 조성을 믿고 한 줌의 땅을 받은 루원시티 원주민들이 사업시행자의 불합리한 토지공급계획에 분노하고 있다. 주민들은 형평성에 어긋난 토지공급계획을 바꿔 달라고 요구하고 있지만 사업시행자는 요지부동이다.

17일 인천시와 루원시티 상가조합추진위원회 등에 따르면 서구 루원시티 공동사업시행자인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시는 생활대책용지를 공급받은 주민들을 대상으로 상업용지 일부(상업2)를 연말께 분양할 예정이다. 이 터는 서구 가정1동 일원 1만5천여㎡ 규모로, 시행자는 이 땅을 4개 필지로 가(假)분할해 2필지를 우선 공급할 계획이다. 4개 필지는 2천627㎡, 2천627㎡, 5천252㎡, 5천252㎡로 구성됐다.

시행자는 이 중 2천627㎡ 규모의 2개 필지를 토지수용 전 상가 등을 운영했던 주민들에게 분양할 예정이다. 시행자로부터 1인당 생활대책용지 10㎡를 조성용지로 받은 주민들은 1천300여 명이다. 10㎡의 땅을 가진 주민들이 시행자로부터 2천627㎡ 규모의 토지를 공급받기 위해서는 1필지당 240명이 뭉쳐 조합을 설립해야 가능하다. 주민 480명이 조합 2개를 설립해 당첨되면 10년을 기다려 온 루원시티에 입성한다.

하지만 나머지 800여 명은 다음 토지가 공급될 때까지 기약 없는 기다림을 계속해야 한다. 2008년 사업인가 고시가 난 이후부터 이날까지 기다려 온 주민들로서는 서둘러 조합에 가입해 매수 신청을 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주민들은 뿔뿔이 나뉘어져 저마다 조합에 가입하고 있다. 현재 5개의 조합추진위회가 구성됐다.

이 중 두 곳이 제비뽑기 등을 통해 선정되고 나머지는 탈락한다. 전면 철거로 생계수단을 모두 잃은 주민들 간 갈등과 반목의 불씨가 커질 수 있는 대목이다. 주민들은 시행자가 상업2의 필지 분할을 균등하게 마친 뒤 일괄적으로 동시에 분양해 달라고 요구하고 있다.

또 시행자는 이번 토지 공급을 주민들에게 알리면서 해당 토지의 감정평가금액이나 도로 상황, 상업2의 잔여 필지 분할 여부 등을 확정 짓지 않아 주민들에게서 큰 불만을 샀다. 도로 등 해당 용지에서 빼고 나면 240명 중 일부는 땅을 받을 수 없는 상황이 생기기 때문이다.

조합장들은 "루원시티 개발로 가정택지지구로 밀려난 주민들은 1인당 24㎡의 대책용지를 받고 상업용지의 용적률도 700%(상업2 600%)가 적용됐다"며 "대한민국 어디에도 10㎡를 대책용지라며 LH로부터 받은 사업장은 없다"고 했다.

시행자 관계자는 최근 조합장과의 간담회에서 "우선 분양을 원하는 주민들도 있다"며 "용적률 상향은 답변하기 어렵다"고 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미녀 2018-10-19 17:58:09
저도 대상자입니다.
상가조합이 몇개가 있어 다 둘러보고 상담받은결과 가장 진정성있는 루원탑 상가조합 김보경 조합장님에게 가입했습니다.. 친절하게 잘 설명해주시더군요 가입문의는 032-564-3232로 연락하시면 될거같아요 ...

김석 2018-10-18 15:48:17
상가조합문의 032-581-9411
루원시티상가조합은 시행을 직접한다고 합니다
토지자금 구입비용이 마련되어 있다고 하오니,
서둘러서 힘을 합쳐주시길 바랍니다
2필지 모두 받을 계획이라고 하네요.

이연호 2018-10-18 15:44:35
루원시티상가조합으로 조합가입들 하세요
032-581-94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