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인천시장 "능력 인정받고 권리 누리는 공직문화 만들자"
상태바
박남춘 인천시장 "능력 인정받고 권리 누리는 공직문화 만들자"
  • 홍봄 기자
  • 승인 2019.01.03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2일 2019년 시무식 시무사에서 주역에 나오는 ‘어안사위 어시사종(於安思危 於始思終)’을 인용해 공무의 의미를 다졌다.


 그는 "편안할 때 위기를 생각하고, 일을 시작할 때는 그 끝을 생각하라는 ‘시무사종(始務思終)’ 의 각오를 다져보자"며 "공직자들이 자발적으로 과업을 만들고 적극적으로 역할할 수 있는 업무시스템을 만들자"라고 말했다.

이어 "적극성을 가지고 미션을 수행하는 공직자가 인정받고 보상 받을 수 있는 선순환 시스템 구축으로 능력을 제대로 인정받고 의무에 따르는 권리를 제대로 누릴 수 있는 공직문화를 만들어 가자"고 강조했다.

이날 시무식에는 본청을 비롯해 직속기관, 사업소, 군·구 부단체장, 공사·공단 임직원 등 350여 명이 참석했다.

홍봄 기자 sprin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