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낚시어선 전복 3명 사망·2명 실종…"선박과 충돌한 듯"
상태바
통영 낚시어선 전복 3명 사망·2명 실종…"선박과 충돌한 듯"
승선 추정 인원 14명…나머지 9명은 "건강 상태 양호"
해경 "주변 선박 상대 충돌 여부 조사 중"
  • 연합
  • 승인 2019.0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경남 통영 욕지도 해상에서 14명이 탄 것으로 추정되는 낚시어선이 전복돼 3명이 숨지고 2명이 실종됐다.

[그래픽] 욕지도인근 낚시어선 전복
[그래픽] 욕지도인근 낚시어선 전복

나머지 9명은 구조돼 경비함정을 타고 여수신항으로 가고 있다.

통영해경에 따르면 이날 선장 최모(57)씨 등 3명이 의식이 없는 채 발견됐다가 전남 여수 소재 병원으로 헬기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여수신항으로 이동 중인 9명의 건강 상태는 비교적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다수는 사고 당시 상황과 관련해 "다른 상선과 충돌한 것 같다"는 진술을 한 것으로 파악됐다.

01.jpg
▲ 해경, 생존자 헬기로 이송
(통영=연합뉴스) 11일 오전 5시께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돼 통영해경이 생존자를 헬기에서 선박으로 옮기고 있다. [통영해경 제공]
통영해경은 실종자 2명을 찾기 위해 계속 수색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장에는 경비함정 14척, 해경 항공기 4대, 해군 함정 4척, 소방함정 1척 등이 동원된 상태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사고 시간 주변에 있었던 선박들을 대상으로 사실 여부를 확인 중"이라며 "현재로는 제일 우선인 구조작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이날 오전 5시께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정원 22명)가 전복됐다.

당시 주변을 지나던 LPG 운반선이 배가 뒤집어져 있는 것을 보고 해상교통관제센터(VTS)를 통해 통영해양경찰서에 신고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