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署, 교회 들어가 300만 원대 악기 훔쳐 달아난 30대 검거
상태바
고양署, 교회 들어가 300만 원대 악기 훔쳐 달아난 30대 검거
  • 조병국 기자
  • 승인 2019.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밤중 교회에 몰래 들어가 수백만 원 상당의 악기를 훔쳐 달아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18-교회.jpg
▲ 지난해 11월 19일 경기도 고양시의 한 교회 주변에서 절도 행각을 벌이기 전 피의자가 배회하는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찍혀 있다. /사진 = 고양경찰서 제공
 고양경찰서는 15일 고양시 덕양구 한 교회에 침입해 전자반주기(신시사이저)를 훔친 A(35)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의 절도 혐의로 구속했다.

 또 A씨가 훔친 악기를 헐값에 사들인 중고 악기 매매상 B(40)씨를 장물취득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1월 19일 오후 11시 5분께 해당 교회에 침입해 시가 300만 원 상당의 신시사이저를 훔쳐 B씨를 통해 처분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경찰은 지역 내 교회 대부분이 CCTV를 설치하지 않고 개방돼 있는 곳이 많은 것을 확인하고 한밤중 출입문을 잠그는 등 범죄 예방을 위한 홍보에 나섰다.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