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국민체육센터 2월 1일부터 리모델링 착수
상태바
하남국민체육센터 2월 1일부터 리모델링 착수
  • 이홍재 기자
  • 승인 2019.0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는 다음달 1일부터 한 달간 하남국민체육센터 내 일부 시설의 노후화에 따른 보수공사를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2019012901010010325.jpg
시는 총 공사비 2억9천여만 원을 들여 수영장(탈의실, 샤워실 포함), 다목적체육관, 헬스장 공사를 실시한다.

이번 보수공사는 개관 후 10년 넘게 운영돼 오던 수영장의 경우에는 지난해 시설물 안전점검에서 수영장 하부 PIT층의 균열로 보수의 필요성이 제기돼 실시한다..

또 다목적체육관 및 헬스장은 낡은 바닥교체와 신규프로그램 의 운영 계획에 따라 실시하게 됐다.

이 외에 하남종합운동장 국민체육센터 에어로빅장과 탁구장 및 축구장, 보조구장, 테니스장, 제2체육관은 정상운영 된다.

시 관계자는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해 낡은 시설물을 교체함으로써 시민의 대표적인 체육시설로 거듭 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공사로 인한 시설이용의 불편이 없도록 공사와 관련된 자재반입 등의 동선을 이용객과 구분해 관리하며, 분진, 폐자재 등 환경 관련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사현장 관리에 만전을 기해 나갈 방침이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