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흥천농협 벼 공동육묘장 준공식 가져
상태바
여주시, 흥천농협 벼 공동육묘장 준공식 가져
  • 안기주 기자
  • 승인 2019.02.18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는 지난 15일 들녘경영체 육성 지원사업을 통해 지원한 흥천농협 벼 공동육묘장(흥천면 다대리 500번지 일원) 준공식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2019021801010004323.jpg
행사에는 이항진 시장과 농협 관계자, 시·도의원,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경과보고, 축사, 테이프 커팅, 육묘장 관람 등으로 진행됐다.

들녘경영체 육성사업은 50㏊ 이상 들녘을 경영체가 공동 경영함으로써 사업의 규모화·조직화를 이뤄 생산비 절감 등 쌀산업 경쟁력 제고와 농가소득 증대, 농촌고령화 해소 등을 도모한다.

흥천농협 벼 공동육묘장은 5천224㎡ 규모로, 총 사업비 7억6천400만 원(국비 1억 원, 도비 2천400만 원, 시비 1억1천200만 원, 자부담 5억2천800만 원)이 투입됐다. 2016년 부지 확보를 시작으로 2018년 사업대상자로 선정, 9월 27일 건축공사에 착수한 후 그해 12월 14일 준공했다.

원정석 농정과장은 "흥천농협 들녘경영체 벼 공동육묘장 준공을 계기로 농업인들의 대왕님표 고품질 쌀 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주=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