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왕님 보우하사 , 광기에 눈먼 모성들끼리 드잡이 , 간교한 음모에 또 당하나
상태바
용왕님 보우하사 , 광기에 눈먼 모성들끼리 드잡이 , 간교한 음모에 또 당하나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0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왕님 보우하사 , 광기에 눈이 멀어 기물 파괴 , 간교한 음모에 또 속아

MBC 용왕님 보우하사에서는 모성에 눈이 먼 윤복인의 광기가 그려졌다. 

20190219_203248.png
▲ MBC 용왕님 보우하사에서는 모성에 눈이 먼 윤복인의 광기가 그려졌다.

윤복인은 금보라에게 재심 신청을 할 것이라면서 패악을 부렸다. 때리던 조안이 도망가자 금보라 집까지 찾아가 항아리를 부수고 기물을 파괴한다. 

안내상이 가까스로 말려 싸움은 그쳤지만 두 사람은 화해할 수 없는 관계가 됐다. 조안은 이소연을 붙잡고 하소연을 하면서 재희에 대한 마음을 접어달라고 간청한다. 

마음이 여린 이소연은 재희와 거리감을 두고 일부러 멀리한다. 언니의 간청을 외면할 수 없었던 이소연은 의도적으로 멀리하려 하지만 재희는 잊지 못하는 표정을 지으며 의심을 계속한다.  

금보라는 딸이 무죄라는 것을 믿는다며 김형민에게 반격할 기회를 노린다. 재희는 조안에게 빠져 고모에게 지옥이라는 말을 서슴없이 던진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