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위공직자 비리’ 발견 즉시 신고 인천교육청 홈피서 신고센터 운영
상태바
‘고위공직자 비리’ 발견 즉시 신고 인천교육청 홈피서 신고센터 운영
  • 조현경 기자
  • 승인 2019.02.22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교육청은 고위공직자 비리 신고센터를 설치·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센터는 고위공직자 비리만을 대상으로 하는 별도의 신고센터다. 신고 대상은 시교육청 소속 4급 이상 공무원·장학관·학교장 등의 비리행위다.

시교육청은 센터 설치를 통해 고위공직자 비리에 대한 일상적 감시와 견제를 벌여 청렴하고 공정한 인천교육을 만들 방침이다.

또 신고자에 대한 철저한 신분 보장을 위해 별도의 외부 전문기관에 신고사항을 위탁 처리할 계획이다.

신고 방법은 시교육청 홈페이지(www.ice.go.kr) 내 ‘고위공직자 비리 신고’란을 통해 하면 된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지난해 시교육청이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2등급을 달성한 것은 인천교육가족들의 청렴의식 수준이 높아진 것을 증명한 결과"라며 "고위공직자들이 인천교육 청렴리더로서 솔선수범해 부패 방지와 청렴한 인천교육 조성에 더욱 앞장서 달라"고 말했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