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총 안성지회, 도기동 홀몸노인 가정 도배·장판 등 교체
상태바
자유총 안성지회, 도기동 홀몸노인 가정 도배·장판 등 교체
  • 김진태 기자
  • 승인 2019.0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자유총연맹 안성시지회는 14일 지역 내 저소득 가정을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2019041401010005562.jpg
이날 봉사활동에는 안태호 안성시지회장을 비롯해 안성시의회 반인숙 의원, 학생봉사자, 회원 등 50여명이 참여했다.

안성시지회는 도기동의 한 홀몸노인 가정을 선정해 열악한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도배와 장판, 등 기구 등을 교체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지원했다.

안태호 회장은 "지역 내 소외 이웃이 아직 많고, 취약계층을 위한 관심이 필요하다"며 "한국자유총연맹 안성시지회는 앞으로도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소외계층의 주민들의 어려움을 해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성= 김진태 기자 kjt@kihoilbo.co.kr

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