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CCTV 통합센터 운영 효과 4년새 범죄 발생 868건 감소
상태바
군포시 CCTV 통합센터 운영 효과 4년새 범죄 발생 868건 감소
  • 이창현 기자
  • 승인 2019.0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 CCTV 통합관제센터가 지역 내 범죄 발생률 감소와 각종 사건·사고 예방에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9042301010009531.jpg
군포지역에는 현재 740곳에 총 2천886대의 생활안전용 CCTV가 설치돼 있으며, 시설물과 영상 자료를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관리하기 위해 통합관제센터를 운영 중이다.

현재 관제 요원 14명과 경찰 4명 등 총 24명이 운영 및 유지 관리를 하는 통합관제센터는 2008년 개소 이후 최근 5년간의 각종 관제 실적을 확인한 결과 CCTV 운영이 범죄 발생 감소에 크게 기여했다.

지난 2014년에 발생한 범죄 발생 건수는 총 2천661건이며, CCTV 통합관제센터가 범죄 예방에 기여한 관제 실적은 388건이다.

이 수치가 2018년에는 1천793건과 76건으로 각각 대폭 줄어들었다.

시의 지속적인 CCTV 설치·개선과 통합관제센터 운영·관리의 성과가 빛을 발한 것이다.

차동주 정보통신과장은 "2014년부터 작년까지 CCTV 관제로 범죄를 예방한 사례는 945건, 범인 검거에 도움을 준 실적은 141건에 달한다"며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으로 시민들의 삶을 보호해 더 안전한 군포를 만든다는 사실에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12월부터 CCTV와 스마트폰을 연계한 ‘안전귀가서비스(앱)’를 제공 중이어서 범죄 예방 성과가 더 커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군포=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