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중앙공원 광장서 제97회 어린이날 ‘행복한 마당’ 축제
상태바
안양 중앙공원 광장서 제97회 어린이날 ‘행복한 마당’ 축제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0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다음 달 5일 제97회 어린이날을 맞아 ‘행복한 마당’ 축제를 연다.

행사는 안양여중학교 라온제나의 치어리더 공연과 수도군단 군악대 연주로 식전 행사가 열리고 어린이날 기념식 및 태권도 격파 시범, 버블아트, 마술쇼, 댄스 공연 등 식후 행사가 펼쳐진다.

중앙공원 광장 일대에는 체험을 즐길 수 있는 40개의 부스도 차려진다.

이곳에서는 VR과 로봇, 목공예, 경찰 및 소방, 다문화의상, 버블, 헌병단 등의 체험코너 및 포토존이 운영되며, 인형극도 마련된다.

키다리 삐에로의 풍선아트와 네일아트가 진행되고, 흥미롭게 기초체력을 측정해보는 버스가 설치되며, 기성세대의 향수를 자극할 ‘추억의 뽑기’ 코너가 이어진다.

FC안양, KGC농구단 등 안양연고 프로구단 선수들도 중앙공원에서 시민들과 기념사진을 찍는다.

한편 지난 23일부터 설치한 정크아트(고철 및 폐자동차 부품을 활용해 제작한 예술작품) 전시회는 5월 말까지 열린다.

범블비, 아이언맨·울트론, 흰소, 천사날개, 공룡, 미니언즈 등 영화속 주인공들을 원형에 가깝게 복원해 선보인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