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 기초지자체 1위 차지
상태바
이천시,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 기초지자체 1위 차지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9.06.04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가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에서 전국 226개 기초지방자치단체 중 1위(대상)를 차지해 국무총리 기관표창 수상과 함께 시상금으로 사업비 2억 원을 확보했다.

2019060401010000665.jpg
 3일 시에 따르면 고용노동부가 시행하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은 일자리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평가이다. 자치단체별 고용률·취업자 수·상용근로자 수·피보험자 수 증감률과 일자리 인프라 구축·일자리 창출·일자리 질 개선 등 일자리 분야 전반에 대해 1차 광역시도 평가와 2차 전국 중앙심사를 통해 진행됐다.

 시는 2018년도 지역일자리 목표공시제(지자체가 지역의 일자리 목표와 대책을 수립해 주민들에게 공시하고 이행하는 제도)에서 탁월한 추진 성과를 보여 1위의 영예를 안았다.

 시는 2018년 고용률 64.2%와 1만4천553개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적극적이고 효과적인 일자리대책을 추진한 결과 목표보다 높은 고용률 65.2%와 1만4천979개 일자리 창출을 달성했다.

 일자리의 양적 측면에서 전년 대비 청년고용률 4.7%p(43.0%→47.7%), 여성고용률 1.5%p(52.7%→54.2%), 취업자 수 3.0%(11만7천100명→12만600명), 실업률 -2.0%p(4.2%→2.2%) 등 모두 성장했다.

 일자리의 질적 측면에서도 상용근로자 수 6.7%(6만4천300명→6만8천600명), 고용보험 피보험자 수 7.8%(7만4천869명→7만8천696명) 등 큰 성장을 이뤘으며, 경기도내에서는 5년간 고용률 1위를 유지했다.

 시는 민선7기 시장 직속 일자리위원회를 설치해 시장이 직접 일자리시책을 총괄하며 시민이 원하는 일자리시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고, 민선6기 35개 일자리 공약사업의 성공적인 마무리와 민선7기 30개 신규 일자리 공약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했다.

 또 재정을 투입, 44개 직접일자리사업을 추진해 취약계층 등 시민들에게 공공일자리를 제공하고 일자리센터와 여성새로일하기센터 운영, 근로자종합복지관 직능교육, 고용복지플러스센터와 협업 등을 통해 기업과 구직시민들에게 취업·창업 프로그램 등 다양한 직업능력개발훈련을 실시했다.

 엄태준 시장은 "이번 수상은 여러 가지 규제의 어려움 가운데서도 일자리 담당부서를 비롯해 이천시민 모두가 함께 이뤄 낸 값진 성과로, 일자리가 시민 삶에 큰 부분을 차지하는 만큼 앞으로도 시민들이 일자리를 통해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시민이 원하고, 시민을 위하는 일자리정책 추진’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