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제40보병사단 ‘마이클 리니 작전 부사단장’ 포천시 방문
상태바
미 제40보병사단 ‘마이클 리니 작전 부사단장’ 포천시 방문
  • 박덕준 기자
  • 승인 2019.06.07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전 협정 후인 1953년께 포천시 관인지역에 선버스트 빌리지(Sunburst Village)를 조성해 준 미 제40보병사단의 마이클 리니 작전부사단장이 지난 5일 포천시를 방문했다.

2019060701010002126.jpg
 이날 접견식에서 마이클 리니 작전부사단장은 미 제40보병사단과 포천시 간 70년에 가까운 우정을 강조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우호관계를 희망하며 오래전 인연을 잊지 않고 기억해 주고 있음에 감사의 뜻과 함께 마크 말랑카 제40보병사단장이 보낸 친서를 박윤국 시장에게 전달했다.

 박윤국 시장은 "미 제40보병사단의 희생과 선의를 바탕으로 한 고귀한 정신이 우리 시와 로스 알라미토스시를 이어준다면 양 도시의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올바른 역사관을 심어 줄 수 있을 뿐 아니라 양 도시가 미래지향적이고 상생적인 교류·협력을 추진해 나갈 수 있으리라 굳게 믿는다"고 말했다.

 마이클 리니 작전부사단장의 방문은 지난 1월 마크 말랑카 제40보병사단장이 관인중·고등학교 졸업식에 참석해 장학금을 전달한 일을 계기로 포천시와 사단이 주둔하고 있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렌지카운티 내 로스 알라미토스(Los Alamitos)시와의 교류 추진을 위한 것으로 확인됐다.

 시와 미 제40보병사단과의 인연은 66년 전인 1953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한국전쟁 직후 폐허가 된 관인면 지역 일대를 재건하기 위해 미 제40보병사단이 부대 마크 모양으로 시가지를 설계하고 관인면 탄동1리 중심시가지에 선버스트 빌리지를 조성해 준 것이다. 관인중학교 역시 당시 건립된 것으로,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한 관인중·고교는 2015년부터 해마다 학교 졸업식에 미 제40보병사단 관계자를 초청했다. 졸업식장을 찾은 미 제40보병사단 관계자들은 사단 내 한국전쟁 참전용사 전우회에서 보내 온 장학금을 학교에 전달하며 관인중·고와 끈끈하고 뜻깊은 우의를 이어오고 있다.

 시는 미 제40보병사단과의 역사적 인연을 공고히 하고자 사단이 주둔하고 있는 로스 알라미토스시와의 교류·협력을 제안했고, 현재 로스 알라미토스시는 우호교류 체결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